2018.12.10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8℃
  • 구름조금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6.8℃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4.8℃
  • 맑음울산 -1.7℃
  • 구름조금광주 -1.7℃
  • 구름조금부산 2.1℃
  • 맑음고창 -4.3℃
  • 구름많음제주 6.1℃
  • 구름많음강화 -6.6℃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8.5℃
  • 흐림강진군 -1.4℃
  • 맑음경주시 -3.7℃
  • 구름많음거제 1.3℃
기상청 제공

신간소개

전체기사 보기

70세사망법안,가결 ! 살아있어서 죄송합니다

“빨리 죽었으면 합니다” 저출산 고령화, 세대간 갈등 심각

“70세 사망법안이 가결되었다. 이에 따라 이 나라 국적을 지닌 자는 누구나 70세가 되는 생일로부터 30일 이내에 반드시 죽어야 한다. 정부 추산에 따르면, 이 법안이 시행되면 고령화에 부수되는 국가 재정의 파탄이 일시에 해소된다고 한다. 그리고 시행 1차 년도의 사망자 수는 이미 70세가 넘은 자를 포함해서 약 2,200만 명, 2차 년도부터 해마다 150만 전후가 될 것으로 추정된다. 지난 10년간 이 나라의 저출산 고령화 현상은 예상을 뛰어넘는 속도로 진행되었다. 그 여파 로 연금제도가 붕괴되었으며, 국민 의료보험은 바닥을 드러내기 직전이다......“ 위 제목과 글은 일단은 현실이 아니다. 이웃나라 일본 유명작가가 쓴 소설에서 “빨리 죽었으면 합니다.” 목차에서 인용한 것이다. 핵가족 고령화 현상으로 인한 심각한 사태를 넘어 사회 자체가 무너져 가는 현대의 적나라한 실상을 꼬집은 픽션이지만 멀지 않아 불가피하게 맞이해야할 현실이 될지 누가 아는가? 소설이 말하고자하는 문제의식은 저출산 고령화가 초래한 현실, 연금재정 파탄과 청년 취업난,. 그리고 고령층과 청년층의 세대격차와 불평등, 노인 간병 노동을 어떻게 균등하게 배분할 것인가 하는 것이다.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