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금)

  • 흐림동두천 20.7℃
  • 흐림강릉 21.6℃
  • 흐림서울 22.5℃
  • 흐림대전 21.6℃
  • 구름많음대구 23.1℃
  • 흐림울산 22.1℃
  • 흐림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3.7℃
  • 흐림고창 22.4℃
  • 구름많음제주 24.4℃
  • 흐림강화 21.3℃
  • 흐림보은 20.5℃
  • 흐림금산 20.6℃
  • 구름많음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2.9℃
  • 구름많음거제 24.6℃
기상청 제공

“실패를 넘어 도전으로”, 2019실패박람회 개최

20~22일 광화문 광장에서…재기지원·문화전시·국민참여 프로그램 등 마련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대국민 재도전 권장 캠페인 ‘2019 실패박람회’가 광화문 광장에서 20일부터 3일동안 열린다. 실패박람회는 행정안전부와 중소벤처기업부가 국민들의 다양한 실패경험을 나누고 재도전을 장려해 실패의 두려움을 극복하고, 우리사회의 자산으로 전환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개최해 온 공공캠페인이다. 특히 올해는 춘천, 대전, 전주, 대구 등 4곳에서 지난 5월과 6월에 걸쳐 지역별 박람회를 개최했고, 20일 광화문에서는 올해 캠페인을 매듭짓는 종합 박람회가 펼쳐진다. 올해 실패박람회에서는 서울회생법원,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창업진흥원, 한국자산관리공사, 국립과천과학관, KT 등과 함께 재도전을 위한 재기지원과 문화전시, 강연·토론, 국민참여 프로그램 등을 마련했다. 먼저 재기지원 프로그램은 예비·재창업자를 대상으로 한 ‘재창업 경진대회’와 우수 재창업 기업들의 제품을 전시·판매하는 ‘부활 마켓’, ‘재도전의 날 일자 지정 및 캐치프레이즈 공모전’, 각종 재도전 지원 내용을 정부와 관계 기관이 소개하고 현장에서 기회를 제공하는 ‘재도전 정책마당 상담’을 수시로 진행한다. 문화전시 프로그램은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함께 흥행실





복지부,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시행

지역사회 사회공헌 우수기업 발굴로 공헌 활성화/ 지역문제 해결역량 가진 우수한 민간자원을 개발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와 함께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한 기업과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 . ‘지역사회공헌 인정제’는 지역 비영리단체와 파트너십을 형성하여 지역사회 문제 해결에 기여한 기업·기관의 사회공헌 활동을 인정하는 제도이다. 이를 통해 지역사회 내 사회공헌 우수기업을 발굴·인정하여 기업 사회공헌을 활성화하고, 지역문제 해결 역량을 가진 비영리단체와 기업 간 협력관계를 마련하여 우수한 민간 자원을 개발하려는 것이다. 비영리단체와 파트너십를 맺고 1년 이상 사회공헌 활동을 한 기업 및 공공기관은 함께 사회공헌을 진행한 비영리단체의 추천을 받아 해당 광역시·도 사회복지협의회 사회공헌정보센터에 이메일 접수 후 우편으로 신청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기간은 2019년 8월 1일부터 9월 20일까지이다. 심사는 서류심사 및 현지실사가 진행되는 1차 지역심사가 10월에 있을 예정이며, 사회공헌 전문가로 구성된 인정심사위원회의 최종 심의를 거치는 11월 2차 중앙심의로 진행된다. 인정기업에게는 1년간 지역사회공헌 마크를 회사 홍보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권한이 부여되고 이는 매년 갱신을





아버지부시 전 미국 대통령 장례식 엄수

국립성당, 각국 지도자들 조문, 아들 부시의 추모사

.조지 H.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의 장례식이 5일 워싱턴 D.C. 국립대성당에서 엄수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버락 오마바, 빌 클린턴, 지미 카터 등 전직 대통령들을 비롯한 여야 정치인들과 전세계에서 조문하러 온 정치지도자 등은 조지 H. W. 부시 전 대통령을 추모하며 마지막 가는 길에 명복을 빌었다. 지난 2007년 제럴드 포드 전 대통령 장례식 이후 11년만에 국장으로 치러진 장례 절차는 오전 10시(미 동부시간) 21발의 예포와 함께 국회의사당에서 국립성당으로 관을 운구하면서 시작했다. . .국립성당에서의 장례식은 오전 11시부터 2시간여 동안 진행됐다.장례식은 미국 성공회 마이클 커리 주교와 휴스턴 성공회 러셀 레벤슨 신부가 집전했다.트럼프 대통령 부부를 비롯해 오바마, 클린턴, 카터 전 대통령 부부는 성당 내 맨앞 좌석에 나란히 앉았다. 가족석에 따로 앉은 조지 W. 부시까지 살아있는 5명의 전·현직 대통령이 한 자리에 모인 것은 2017년 1월20일 트럼프 대통령 취임식 이후 처음이다. 짐 맥그래스 부시 전 대통령 가족 대변인의 확인을 통해 CNN이 보도한 데 따르면 역대 대통령의 자녀들도 장례식에 참석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의 딸




실시간 뉴스


배너

포토


배너



이미지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