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8 (토)

  • 구름많음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7.5℃
  • 구름많음서울 11.0℃
  • 구름많음대전 11.7℃
  • 흐림대구 9.9℃
  • 흐림울산 8.9℃
  • 흐림광주 10.2℃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7.4℃
  • 흐림제주 9.8℃
  • 구름많음강화 11.1℃
  • 구름많음보은 11.4℃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9.0℃
  • 흐림거제 10.7℃
기상청 제공

LG CNS, 출입카드 없어도 AI가 신분인증 출입제어 실행

LG CNS가 마곡 LG사이언스파크에 위치한 본사 출입게이트 26곳에 '얼굴인식 출입 서비스'를 전면 도입했다고 11일 밝혔다. 얼굴인식 출입 서비스는 출입게이트에 단말기를 설치해 얼굴을 인식하고 AI 기술로 얼굴 정보를 분석해 신분 인증 및 출입을 제어하는 서비스다.


이 서비스는 사용자가 단말기에 얼굴을 비추면 얼굴인식부터 정보 조회, 신분 파악, 출입게이트 개방 여부까지 0.3초 만에 모두 파악한다. 마스크·안경·화장·얼굴각도 등 다양한 제약에도 모두 판독해 정확도가 99%를 넘어선다. 마스크를 착용한 사용자가 스마트폰을 보며 출입게이트를 지나가도 식별해낸다.

 

얼굴인식 AI 모델이 수 많은 얼굴 정보를 학습해 눈, 코 주변의 생김새 만으로 사람을 구별할 수 있게 강화된 덕분이다. 카드 태깅이나 지문·홍채 등 생체 인증 방식은 사용자가 카드를 꺼내는 동작과 손가락이나 눈을 단말기에 가까이 가져가는 동작이 필요하다. 하지만 얼굴인식 방식은 불필요한 동작을 없애고 단말기 근처 2미터 이내로 접근하면 얼굴을 인식한다. 사용자는 멈출 필요 없이 자연스럽게 게이트를 통과할 수 있다.

 

기업, 기관 등이 보유 중인 직원 증명사진을 직원 동의 후 시스템에 업로드 하면 얼굴 인식을 위한 준비가 끝난다. 얼굴정보 등록을 위한 별도 사진 촬영 과정이 필요 없고 지문이나 홍채 스캔 작업도 필요 없다. 이 서비스는 LG CNS와 글로벌 AI 전문기업 '센스타임'이 협력해 만든 '얼굴인식 출입통제 솔루션'으로 구현 가능하다.


센스타임의 세계 최고 수준 'AI 안면인식' 기술과 LG CNS가 국내외 고객 170여 곳 사업장 2만7000여개 출입게이트에서 운영중인 '출입통제 솔루션'의 결합이다. 출입게이트에 설치된 단말기에서 얼굴정보 저장 및 분석 과정을 모두 처리해 외부 인터넷 접속이 불필요하며 서버나 네트워크 장애가 발생해도 정상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모든 정보는 '얼굴인식 출입 서비스'를 사용하는 사업장 내부에서만 관리해 개인정보 및 사용 이력 등이 외부로 반출되지 않아 보안성을 보장한다. 또 사용자 얼굴 정보는 얼굴인식 단말기마다 최대 5만명까지 저장할 수 있어 대규모 사업장에 적용도 가능하다.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