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2 (수)

  • -동두천 14.7℃
  • -강릉 11.6℃
  • 서울 18.0℃
  • 흐림대전 20.5℃
  • 흐림대구 14.6℃
  • 흐림울산 13.9℃
  • 흐림광주 19.3℃
  • 흐림부산 15.5℃
  • -고창 18.9℃
  • 흐림제주 23.9℃
  • -강화 15.5℃
  • -보은 17.6℃
  • -금산 20.2℃
  • -강진군 19.1℃
  • -경주시 13.3℃
  • -거제 17.1℃
기상청 제공

중앙대병원 장례식장, 입식으로 리모델링

중앙대병원이 최근 장례식장 전면 개보수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하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리모델링된 장례식장은 총면적 2,332.11㎡(700여 평) 규모에 입식, 좌식 조문실 및 접객실 등 다양한 빈소를 보유해 누구나 여건에 맞는 장례를 치룰 수 있는 현대식 시설과 고품격 서비스를 갖췄다. 병원은 기존 10개의 빈소를 7개로 재배치하고 빈소별로 개별 공조시스템과 냉난방 시설을 갖춰 쾌적한 환경을 조성했으며, 빈소마다 조문실, 상주실, 접객실 등을 독립된 공간으로 구분하여 안락한 조문 환경을 제공한다. 특히, 최근 장례식장 입식문화 추세에 따라 빈소와 접객실 모두를 입식으로 갖춘 빈소(2개)와 전통적인 형태인 좌식 빈소(3개), 이 둘을 결합한 형태의 혼합식 빈소(2개)를 보유해 유가족이 기호에 따라 빈소를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
.
이밖에도 24시간 장례절차매니저를 통해 상조업체에 가입하지 않은 유가족도 편리하게 장례절차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품질이 보증된 장례물품을 제공하고 저렴한 가격에 판매해 품격과 합리성을 갖춘 장례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중앙대병원 재활의학과 범재원 교수는 "장례식장에서 장시간 양반다리 자세로 오래 앉아있다 보면 목과 허리가 구부러지게 되는데, 이로 인해 허리와 다리 방사통이 악화될 수 있고, 목과 허리가 구부러지는 나쁜 자세를 오래 유지하게 되면 디스크에 가해지는 압력을 높여 디스크가 터지는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바닥에 앉는것보다는 허리에 무리를 덜 줄 수 있는 등받이가 있는 의자에 앉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