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21 (일)

  • 흐림동두천 24.6℃
  • 흐림강릉 23.7℃
  • 흐림서울 25.2℃
  • 흐림대전 24.5℃
  • 흐림대구 25.7℃
  • 흐림울산 25.3℃
  • 박무광주 24.1℃
  • 박무부산 22.9℃
  • 흐림고창 24.8℃
  • 흐림제주 28.4℃
  • 흐림강화 26.5℃
  • 흐림보은 24.7℃
  • 흐림금산 24.8℃
  • 구름많음강진군 26.4℃
  • 흐림경주시 25.4℃
  • 흐림거제 24.9℃
기상청 제공

서울산업진흥원, '1인 미디어산업 활성화' 본격화

.

서울시 산하 중소기업지원 및 핵심사업 수행을 담당하는 서울산업진흥원(대표 장영승, 이하 SBA)이 민-관 협력에 바탕을 둔 '1인 미디어(MCN) 산업' 활성화에 본격 나선다.


SBA 측은 지난 17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SPP2019 행사장에서 한국디지털콘텐츠크리에이터협회 측과 '1인미디어 산업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미디어 융합인재 육성을 비롯한 1인 미디어 산업 활성화를 위한 민-관협력 본격화의 성격으로 체결된 것이다.


특히 이달 26~28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펼쳐질 1인방송 미디어산업 전문 전시회 '2019 서울 1인방송 미디어쇼(주최 한국디지털콘텐츠크리에이터협회, 네모전람)'의 개최와 서울시-SBA 1인 미디어 창작가 그룹 '크리에이티브포스' 운영 등에 협력하는 것을 시작으로 예비 크리에이터 육성을 위한 비즈매칭과 강의, 멘토링 등 콘텐츠 산업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공동으로 기울이겠다는 데 큰 의미를 갖는다.

 

박보경 SBA 콘텐츠산업본부장은 “1인미디어 산업과 크리에이터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하여 이번 행사에 SBA가 지원하고 있는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참여와 함께 첫 발을 내딛는 크리에이터들에게는 다양한 정보를, 참가기업에게는 1인 미디어관련 제품 마케팅의 기회를 제공과 미디어 융합인재 양성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BA가 주관사로 참여하는 1인방송 미디어산업 전문 전시회 '2019 서울 1인방송 미디어쇼(주최 한국디지털콘텐츠크리에이터협회, 네모전람)'는 초보 크리에이터들을 위한 방송장비 체험공간과 시연, 제품전시 및 V커머스 비즈매칭 등의 세부구성과 함께 이달 26~28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배너

포토


AI 공포마케팅과 '기본소득제'의 허구 -이병태
미국에서 주목 받는 민주당 대통령 후보 중 한 명인 벤처 사업가 출신의 앤드류 양(중국계)이 “앞으로 인공지능이 일자리를 파괴할 것이기 때문에, 그리고 노동 활동 인구가 줄어들 것이기 때문에 한 달에 1인 당 1천 달러씩 기본소득을 주겠다”는 공약을 내걸고 있다. 우리나라는 이러한 논쟁도 없이 지자체장들이 사실상 일부 국민에게 ‘xx수당’의 이름으로 기본소득제를 시행하고 있는 실정이다. 인공지능이 일자리를 파괴해서 실업이 증가할 것이라는 것은 기술이 자동화의 위력을 보여줄 때마다 제기되었던, 그러나 근본적으로 틀린 이야기다. 이번에는 다르다는, 이른바 특이점(Singularity)을 주장하는 공상과학자들이 넘쳐나지만 4차산업혁명 책 장사, 강사료 높이는 자들의 공포 마케팅일 이다. 지금 미국은 반세기만의 최저실업률이고, 이렇게 높은 고용은 여성의 꾸준한 경제참여 확대를 통해서도 이루어지고 있는 것이다. 자동화가 일자리를 줄인다는 주장은 인간이 생산하는 상품과 서비스가 안정되어 있다는 가정에서 우선 출발한다. 생산물(Output)이 한정된 상태에서는, 자동화가 이루어지는 것과 함께 일자리가 줄어든다. . 그런데 인간의 욕망은 끝이 없고, 끊임없는 새로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