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5 (토)

  • 맑음동두천 20.9℃
  • 흐림강릉 19.9℃
  • 흐림서울 21.8℃
  • 구름많음대전 22.3℃
  • 흐림대구 21.5℃
  • 구름많음울산 21.5℃
  • 박무광주 22.7℃
  • 흐림부산 22.0℃
  • 구름많음고창 22.3℃
  • 구름조금제주 24.8℃
  • 구름많음강화 21.4℃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1.6℃
  • 구름많음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1.1℃
  • 구름많음거제 22.6℃
기상청 제공

<종합>2012MBC+웰다잉페어

장례박람회, 해외로부터의 축하

일본가마쿠라新書 시미즈 히로다카 대표이사사장


『韓国葬儀業界のますますの発展をお祈りしています。』


2012년 웰다잉페어 박람회를 이렇게 개최할 수 있게 된것은 여러분들의 나날의 노력의 산물로 생각합니다. 개최를 진심으로 축하드림과 동시에 한국장례업계가 더욱 더 발전하기를 기원드립니다.

- 주식회사 가마쿠라新書 대표이사 사장 "시미즈 히로다카"

▶원문

こうして2012年のウェルダインフェアの開催を迎えられるのは、皆様の日々の努力の賜物と拝察いたします。開催を心からお祝い申し上げるとともに、韓国葬儀業界のますますの発展をお祈りしています。

- 株式会社鎌倉新書 代表取締役社長 清水祐孝

 

관련태그

NULL

배너

포토


잊기 쉬운 국민연금의 진실 7가지
1. 지급보장을 법률로 정해도 실질은 같다“기금이 고갈되면 연금액을 국가가 지급을 보장한다”는 지급보장이 법률에 정함이 없더라도 국가는 국민연금지급 책임이 있기 때문에 고갈시점에 예산서 상에 예산을 배정하고 국회를 통과하면 지급할 수 있다. 한국은 예산지출의 비법률화주의를 취하고 있다..2. 지급보장을 법률로 정해도 재정여력이 안되면 삭감할 수밖에 없다기금이 고갈되면 세금을 징수하여 주어야 하는데 초고령화 사회인 미래의 젊은 세대가 만약 소득세, 건강보험료, 기초연금 등 복지세금만 하더라도 너무 많아 이에 반발한다면 세금을 징수하지 못하게 된다. 그 때는 국가가 약속한 연금을 삭감할 수밖에 없다. 기금고갈이 예상되는 2060년의 부과방식 비용율은 26.8%이고 이때는 가입자 1명에 수급자가 1.2명이기 때문에 젊은 세대의 세금저항 가능성도 간과할 수 없다. 판사가 피의자에게 사기를 변상하라고 판결하여도 피의자가 돈이 없으면 받지 못하는 이치와 같다..3. 현존하는 국가 중 약속한 연금을 대폭 삭감한 국가가 있다그리스, 우크라이나 등 국가부도위기에서 연금을 대폭삭감한 나라들이 있다. 정부는 “국가가 망하지 않는 한 국민연금을 지급받지 못하는 경우는 없다. 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