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9℃
  • 구름조금강릉 4.8℃
  • 맑음서울 -0.4℃
  • 맑음대전 1.3℃
  • 구름많음대구 3.8℃
  • 구름많음울산 4.6℃
  • 흐림광주 3.0℃
  • 구름많음부산 6.9℃
  • 구름많음고창 1.2℃
  • 구름많음제주 6.3℃
  • 맑음강화 -0.5℃
  • 맑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7℃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4.9℃
  • 구름많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디지털 유언장 서비스, 본격 실용화 기대감

㈜웰브, 모바일 디지털 유언장 서비스 ‘남김’ 런칭…대한치매협회와 업무협약 체결

 

모바일 디지털 유언장 서비스 '남김'을 런칭한 ㈜웰브가 대한치매협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진행된 협약식에는 대한치매협회 조범훈회장, ㈜웰브 유재상 대표 등을 비롯한 실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이번 협약으로 고령사회 뉴실버시대에 확산되는 있는 웰다잉 문화와 치매로부터 자유로운 세상을 만들기 위한 활동 등 관련 문화의 확산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모바일 유언장 서비스 ‘남김’은 모바일 앱을 통해 언제 어디서든 누구나 쉽게 유언을 모바일로 남길 수 있는 서비스다. 단순히 유언을 남겨 서버에 보관하는 것이 아니라 블록체인등 4차 산업 기술 및 데이터 암호화 기술 등을 적용해 안전한 보관이 가능하다.

 

또한 서비스의 특성상 상속, 법률, 장례 등 유언 작성 중에 고민이 될 수 있는 전문분야에 대해서도 전문 법무법인, 세무법인, 상조사 등과의 협업을 통해 연계 컨설팅서비스를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대한치매협회 조범훈 회장은 “코로나19 팬데믹에 따른 디지털 채널 활성화와 인구 고령화의 가속화 등 새로운 시대 흐름에 적합한 유언 서비스 남김과 이번 업무협력을 통해 상호 발전 및 비즈니스 활성화가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웰브 유재상 대표는 “대한치매협회와의 업무 협약을 통해 치매로부터 자유로운 세상을 만들기 위한 활동의 일환으로, 남김 서비스를 통해 주변의 소중한 사람들에게 나의 존엄한 가치를 기록하고 남겨 봄으로써 한번쯤 나의 주변과 삶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시간이 남김 서비스를 통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뉴스



발행인 칼럼

더보기
[칼럼] 상조단체 상조협회 이야기
조직이란 소속된 구성원들의 친목과 함께 공동 발전을 위한 네트워크란 점이 핵심 존재이유라고 할 수 있다. 한국상조산업계도 2021년을 기점으로 비영리 공인 단체를 가지게 되었다. 비록전국적인 단일조직은 아니지만 어쨋든 공식 '사단법인'이란 점에서 의미있는 발전이다. 한국상조산업협회는 설립 허가를 받은 후 박헌준 회장 이름으로 “공식적인 허가 단체로 거듭난 협회는 회원사와 더불어 장례문화발전과 상조업계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장을 표시했다. 기자는 관련 기사에서 경험에서 우러나는 희망사항을 곁들였다. 40년의 역사를 가진 한국상조산업의 문제점은 원래의 본향이었던 상부상조, 아름다운 품앗이의 핵심, 장례문화를 제대로 발전시킬 수있느냐 하는 것이다. 그렇다는 것은 의례서비스의 근본을 떠나 소위 결합상품 내지는 의례와 거리가 먼 라이프서비스로 주업태를 변경시켜 가며 이윤을 추구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상조고객의 대부분이 미래 장례를 목적으로 가입한 것이라면 상조산업 발전과 장례문화 발전이 동일한 의미를 가져 주었으면 하는 것이다. 지난 12월 24일자로 공정위의 허가를 받은 '사단법인 한국상조산업협회'가 설립목적으로 명시한 "상조산업의 건전한 발전과 소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