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11.3℃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4.7℃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14.3℃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5.3℃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10.5℃
  • 구름조금제주 16.2℃
  • 구름조금강화 11.6℃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미스터 빈둥빈둥  

URL복사

며칠간 열심히 일하였더니 몸살기가 오는듯하여 당분간 빈둥빈둥 한가롭게 지나기로 하였습니다. 빈둥빈둥 치료법은 내가 친한 정신과 의사가 일러준 치료법입니다. 하기사 치료법이라기보다는 스트레스 회복법이라 하겠습니다.

 

지금 우리 사회 사정이 모두가 스트레스가 곱으로 닥쳐오는 시기입니다. 긴긴 장마는 그칠 줄 모르는데다 코로나19 우한폐렴은 다시 기승을 부려 마스크 벗을 날은 기약이 없으니 닥치는 스트레스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사람의 몸에는 한계가 있어서 스트레스가 한계를 넘게 되면 몸이 말하게 됩니다. 감기니 몸살이니 심신 피로증이 그런 류가 될 것입니다. 내 나이 80에 이르고 보니 무리가 쌓이면 먼저 몸이 말을 합니다. 무리가 쌓였으니 이제 조심하라는 전달입니다. 이럴 때면 나른해지고 일이 귀찮아지고 짜증스러워집니다.

 

이럴 때 취할 현명한 방법을 정신과 의사가 일러 주었습니다. 아무것도 하지 말고 그냥 빈둥빈둥 며칠을 지내란 충고입니다. 그렇게 한동안 지나노라면 다시 의욕이 솟아나게 되고 분별력도 생겨지게 된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며칠간 빈둥빈둥 지나기로 했습니다.

 

너 나 할 것 없이 우리는 일에 너무 매여 살고 있습니다. 새삼스런 말이긴 하지만 우리는 일하려고 세상에 태어난 것이 아닙니다. 사람답게 살려고 태어났습니다. 그리고 행복하게 살려고 태어났습니다. 그렇게 살려면 휴식이 필요하고 자기성찰이 필요합니다. 자기성찰이 없게 되면 자신의 정체성을 잃게 되고 분주히 움직이긴 하지만 행복과는 멀어지게 됩니다.

 

여러분 

장마도 코로나도 불경기도 모두 잊고 빈둥빈둥 지나는 중에 자신감을 되찾을 수 있기 바랍니다.

[출처 : 김진홍 아침단상]
 


배너

포토뉴스


이슈 & 논단

더보기
코로나19가 인류에 던지는 메시지 -최승호박사
인공지능, IT, BT, 생명공학, 초연결사회, 융합이라는 용어들이 인류의 장밋빛 미래를 예언할 것처럼 올해 초까지 회자되고 있었다. 소위 ‘4차 산업혁명’이라는 화두가 언론, 산업 그리고 대학의 담론을 온통 지배하고 있었다. 그리고 21세기 위생의 개선, 의생명기술의 발전은 인간 수명을 두 번 더 살게 만들었다. 이런 과학기술문명의 성과에 안주하던 인류는 코로나19가 몰고 온 변화 앞에 멈추어 섰다. 그리하여 인류는 역사상 처음으로 지역과 세대, 인종과 계층, 사상과 정치체제를 넘어서 공통의 문제를 함께 해결해야하는 과제를 안게 되었다. 과거에도 인류에 재앙을 준 바이러스 침입이 있었지만 코로나19처럼 국지적이 아닌 전세계적이며 빠른 전파속도를 가진 전염병 재앙은 없었다. 의사소통기술이 발전되지 않았고 글로벌한 경제시스템이 존재하지 않았던 과거 14세기와 19세기의 흑사병 때는 물론이고 양차 세계대전 때도 무풍지대는 존재했으며 역사의 소용돌이 밖에서 일상을 영위하던 사람들이 많았다. 그러나 이번 코로나19는 성별, 국적, 사회적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전방위적 전염 위험이 도사리고 있어서 그 추이를 지켜보며 극복방안을 찾고 있다. 21세기 문명이 극복했다고 생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