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맑음동두천 19.7℃
  • 구름조금강릉 22.7℃
  • 구름조금서울 19.8℃
  • 구름많음대전 22.3℃
  • 구름많음대구 24.9℃
  • 흐림울산 19.4℃
  • 맑음광주 20.5℃
  • 구름많음부산 18.7℃
  • 맑음고창 17.6℃
  • 구름많음제주 18.6℃
  • 맑음강화 15.9℃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조금금산 20.8℃
  • 맑음강진군 21.1℃
  • 구름많음경주시 21.0℃
  • 구름많음거제 21.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Web회의용 시스템으로 인터넷 조문참례 

일본 니시다 장의사, 코로나 감염방지 목적/ 한국서도 장례식 라이브 중계한 업체있어

코로나바이러스 뒤늦게 감염이 확산되고 있는 일본, 장례업계가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니시다 장례주식회사'는 신형 코로나 바이러스에의 감염 염려가 높아지는 상황에서 좁은 공간에 많은 사람이 모이는 장례식은 감염의 리스크가 높다고 판단, Web회의용 툴 "Zoom"를 사용한  "NET 원격 참배 시스템"을 개시했다.

 

 

산업계 전반에 자제요청이 쏟아지고 있는 가운데, 장례식은 자제할 수 없는 것 중 하나. 밀폐 공간, 많은 사람이 밀집, 근거리 밀접한 대화 등이 발생하기 쉬운 환경이기 때문에,  감염 리스크를 낮추기 위한 대책이 불가결하다. 회사의 새로운 서비스는 이러한 상황에서도 안심하고 고인과의 마지막 작별을 고할 수 있다.

 

일본어 '요배(遥拝)'란 용어는 일본에 옛부터 있는 말로  사찰 불상이나 조상 의 상을 향해 멀리 떨어진 곳에서 절을 하는 행위를 말한다. 그 자리에 참서하지 못한 사람들에 의한 강한 신앙심과 염원을 동반한 행위로 오래 전부터 행해진 이 행위가 오늘날 미증유의 시대에 다시 주목받고 있다.

 

'NET'이라고 하는 현대 기술과 요배라고 하는 옛 관념을 결합한 신개념 서비스를 개시한 것이다.

Web회의용 툴을 유효하게 활용하여 밤샘이나 장례식에 어디서든 원격으로 참가할 수 있다. 
Zoom은 무료로 손쉽게 회원가입을 할 수 있으며 추가요금을 내면 최대 1,000명까지 동시에 참여할 수 있다. 참배 희망자는 부고에 첨부된 URL에 접속해 시작 시간이 되면 실시간으로 영결식 장면을 생방송으로 볼 수 있다.  코로나 바이러스로 참배를 삼갔던 분,  먼 곳에서 참석하지 못하는 분, 가족장이라고 사양했던 지인도 안심하고 참석할 수 있다.   출처 : 

 

 

그러나 발빠른 사람은 일본인만이 아니다. '상장풍의례원(대표 김진태)'은 코로나로 인해 장례식에 아예 참석하지도 못하는 유가족 친지들의 애타는 심정을 보다 못해 장례를 진행하면서 그 영상을 실시간 유튜브로 전달하여 멀리서나마 울며 애도의 뜻을 표한 유가족 친지들의 마음을 달래 주었다고 한다. 참으로 이색적인 코로나 시대다. 한편, 다른 모든 분야나 마찬가지로 장례업계 양상이 어떻게 급변할지 주목된다.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비영리법인 운영에서 중요한 것  -이윤성
-공익적 목적이나 세상에 좋은 영향을 미치기 위해 조직을 만든다면 금전적 이익을 노리면 안돼 -유니세프 대표가 모금한 돈으로 비행기 일등석만 타고 연봉이 대기업급. 사람들에게 실망 안겨 –폼 잡고 싶은 사람들이 아니라 정말 어려운 사람들 위해 봉사하고 기여하고 싶은 사람들이 해야 헌법재판소에 직장협의회를 만들 때 직원들에게 회비를 받는 것은 중요했다. 적은 금액이라도 일정액을 매달 내야 회원들이 직장협의회를 신뢰하고 그를 위해 기여를 한다는 것을 보일 수 있고 또 돈이 있어야 가끔씩 직원들을 위한 작은 이벤트나 물품을 지원하고 회원의 정체성을 확인하고 회원 간의 결속을 다질 수 있기 때문이었다. 직장협의회는 전임자가 없으므로 월급을 보전할 필요가 없고 사업을 너무 많이 하면 직장에서 맡은 일을 하면서 여유시간에 직장협의회를 위해 일하는 운영진에 부담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꼭 필요한 일만 하기로 했다. 그래서 나온 일은 직원의 가족의 부음이 있을 때 부의금을 지급하고 근조기를 만들어 세워두는 것이었다. 그런데 처음 직장협의회를 처음 만들 때에 대부분의 직원들이 간부를 맡기 부담스러워했기 때문에 일정 조건에 해당하는 사람이면 자동적으로 간부가 되는 것으로 하고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