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9 (월)

  • 맑음동두천 11.3℃
  • 맑음강릉 12.3℃
  • 맑음서울 14.7℃
  • 맑음대전 12.2℃
  • 맑음대구 14.3℃
  • 맑음울산 13.6℃
  • 맑음광주 15.3℃
  • 맑음부산 15.9℃
  • 맑음고창 10.5℃
  • 구름조금제주 16.2℃
  • 구름조금강화 11.6℃
  • 맑음보은 7.4℃
  • 맑음금산 8.4℃
  • 맑음강진군 10.6℃
  • 맑음경주시 11.4℃
  • 맑음거제 13.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주례 없는 결혼식이 대세, 하객도 좋아해”

URL복사

엘림넷 나우앤서베이는 2월 13일부터 2월 25일까지 나우앤서베이 패널 1640명(남성 846명, 여성 794명)을 대상으로 ‘결혼 관련 설문조사’라는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전체 응답자 중 기혼자는 총 850명(남성 446명, 여성 404명) 52%였으며, 미혼자는 총 790명(남성 400명, 여성 390명) 48%이었다.

 

기혼 응답자에게 ‘어떤 결혼식을 하셨나요?’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주례 있는 결혼식(86%)’, ‘주례 없는 결혼식(14%)’ 순으로 나타났다. 미혼 응답자에게 ‘당신은 다음 중 어떤 결혼식을 원하십니까?’라고 질문한 결과 ‘주례 없는 결혼식(67%)’, ‘주례 있는 결혼식(33%)’ 순으로 나타났다.

 

미혼자 중 ‘결혼식에서 다음 중 하나만을 선택해야 한다면 당신은 무엇을 선택하시겠습니까?’라고 질문한 결과 ‘혼주(부모) 인사(37%)’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 다음으로 ‘본인의 인사(27%)’, ‘친구의 축사(20%)’, ‘주례 선생님 축사(16%)’ 순으로 나타났다.

 

 

기혼자 중 주례 있는 결혼식을 했거나, 미혼자 중 주례 없는 결혼식을 선택한 응답자에게 ‘주례 없는 결혼식을 원하는(또는 하셨던) 주된 이유는 무엇인가요?’에 대하여 질문한 결과 ‘주례사는 꼭 필요한 절차가 아니다(70%)’가 가장 많은 응답을 차지하였고, 그 다음으로 ‘주례로 모시고 싶은 분이 없다(15%)’, ‘하객들이 주례 없는 결혼식을 선호한다(11%)’, ‘주례로 모시고 싶은 분은 있으나 사례(접대)가 부담스럽다(4%)’ 순으로 나타났다.

 

‘당신이 하객으로 참석하는 결혼식에 주례사가 있기를 바라나요?’라고 질문한 결과 ‘아니오(68%)’, ‘예(32%)’ 순으로 나타났다. 본 설문의 응답자는 전국의 10~60대의 남자 846명, 여자 794명, 총 1640명으로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42%포인트이다.


배너

포토뉴스


이슈 & 논단

더보기
코로나19가 인류에 던지는 메시지 -최승호박사
인공지능, IT, BT, 생명공학, 초연결사회, 융합이라는 용어들이 인류의 장밋빛 미래를 예언할 것처럼 올해 초까지 회자되고 있었다. 소위 ‘4차 산업혁명’이라는 화두가 언론, 산업 그리고 대학의 담론을 온통 지배하고 있었다. 그리고 21세기 위생의 개선, 의생명기술의 발전은 인간 수명을 두 번 더 살게 만들었다. 이런 과학기술문명의 성과에 안주하던 인류는 코로나19가 몰고 온 변화 앞에 멈추어 섰다. 그리하여 인류는 역사상 처음으로 지역과 세대, 인종과 계층, 사상과 정치체제를 넘어서 공통의 문제를 함께 해결해야하는 과제를 안게 되었다. 과거에도 인류에 재앙을 준 바이러스 침입이 있었지만 코로나19처럼 국지적이 아닌 전세계적이며 빠른 전파속도를 가진 전염병 재앙은 없었다. 의사소통기술이 발전되지 않았고 글로벌한 경제시스템이 존재하지 않았던 과거 14세기와 19세기의 흑사병 때는 물론이고 양차 세계대전 때도 무풍지대는 존재했으며 역사의 소용돌이 밖에서 일상을 영위하던 사람들이 많았다. 그러나 이번 코로나19는 성별, 국적, 사회적 지위고하를 막론하고 전방위적 전염 위험이 도사리고 있어서 그 추이를 지켜보며 극복방안을 찾고 있다. 21세기 문명이 극복했다고 생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