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일)

  • 흐림동두천 7.1℃
  • 흐림강릉 13.8℃
  • 서울 8.1℃
  • 대전 10.3℃
  • 흐림대구 11.6℃
  • 흐림울산 17.6℃
  • 흐림광주 18.8℃
  • 흐림부산 17.8℃
  • 흐림고창 18.5℃
  • 구름조금제주 23.3℃
  • 흐림강화 8.4℃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19.6℃
  • 흐림경주시 14.1℃
  • 흐림거제 18.9℃
기상청 제공

중기유통센터-베트남 상공회의소, ‘수출지원’ MOU

 

중소벤처기업부 산하기관인 중소기업유통센터와 베트남 호치민본부 상공회의소는 우수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업체의 해외 판로개척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베트남 현지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를 비롯해 팜 응웬 베트남 호치민본부 상공회의소 부국장 등 수출지원 관련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MOU를 통해 중소기업유통센터는 국내 유망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발굴해 마케팅 지원을 기반으로 베트남 시장 판로 개척을 지원할 예정이다.

 

호치민본부 상공회의소는 중소기업유통센터가 선별한 상품들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양사가 추진하는 전략적 사업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중소기업진흥공단 호치민 사무소 임진강 소장을 비롯해 롯데마트 베트남 법인 강민호 법인장과 중소기업 공동브랜드 ‘브랜드K’ 및 중소기업 상품의 원활한 베트남 시장 진출을 위한 협조 관계를 구축했다.

 

중소기업유통센터는 지난 17일 호치민에서 26개 현지 업체 바이어들과 국내 소상공인 상품 수출상담회를 개최했으며 금산진생, 천연화장품 수출 관련 30만불 이상 계약이 체결되는 쾌거를 이뤘다.

정진수 중소기업유통센터 대표이사는 “신남방정책의 허브인 베트남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할 중소기업의 활약이 기대된다”라며 “현지 시장에 중소기업들이 성공적으로 안착할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것이며 양사가 힘을 합쳐 국내 우수한 중소기업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이라고 전했다.


배너

포토


노인을 위한 디지털 포용은 있는가?
노인을 위한 디지털은 없다 노인을 위한 디지털기술은 없다. 100만 구독자를 돌파한 시니어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는 최근 ‘막례는 가고 싶어도 못 가는 식당’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 해 다시 한 번 화제가 되었다. 무인 키오스크로 삽시간에 바뀐 햄버거 음식점을 찾아, 바뀐 디지털기술 때문에 노인들은 주문자체가 어려워진 현실에 분통을 터뜨린 것이다. 반면, 노인을 위한 디지털기술은 있다고 주장하는 할머니가 있다. 일본의 ‘코딩 할머니’로 유명한 와카미야 마사코 씨는 올해로 82세가 된 비공인 세계 최고령 프로그래머다. 그녀는 은퇴 후 컴퓨터 켜기부터 배우고 익힌 결과 급기야는 노인을 위한 스마트폰용 모바일 게임을 직접 만들기에 이르렀다. 6개월간 독학으로 아이폰용 프로그래밍 언어를 공부한 그녀는 이렇게 노년학을 설파하기에 이른다. “노년이란 즐거운 거예요. 60세가 지나면 점점 재미있어집니다. 일에서도 벗어나고 자녀교육도 끝나 지금까지와는 완전히 다른 삶을 살게 되죠.” 디지털, 배제에서 포용으로의 시대적 변화 박막례 할머니와 마사코 할머니의 차이는 무엇일까? 바로 디지털기술이, 디지털기술자가 노인들을 대하는 태도이다.무인 키오스크는 개발목표가 운영인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