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화)

  • 흐림동두천 13.8℃
  • 구름많음강릉 18.6℃
  • 박무서울 12.8℃
  • 박무대전 15.5℃
  • 흐림대구 16.7℃
  • 흐림울산 17.5℃
  • 박무광주 15.4℃
  • 박무부산 18.9℃
  • 흐림고창 14.0℃
  • 제주 16.6℃
  • 흐림강화 12.6℃
  • 흐림보은 13.1℃
  • 흐림금산 14.3℃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5.8℃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제19회 한성백제문화제 성황리에 개최

'백제의 건국, 2000년 고도 서울을 열다'/ 3일간 다체로운 행사로 시민들 즐겁게

제 19회 한성백제문화제가 27일 올림픽공원에서 개막됐다.

'백제의 건국, 2000년 고도 서울을 열다'라는 주제로 백제의 건국이 집중 조명된 금년도 문화제에서는 오전부터 한성 백제시대를 고스란히 재현한 올림픽공원 전체가 짝지어 찾아오는 시민들을 반갑게 맞이했다.

.
올림픽공원을 순회하는 온조대왕 남하행렬 갈라퍼레이드와 테마공연이 실시되었다. 곳곳에는 백제시대상을 반영하는 백제마을과 관아, 시장거리, 주막 등이 재현되어 있다. 올림픽공원 몽촌해자 수변무대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각종 공연이 계속되기도 했다. 

.

.

각종 편의시설들이 갖추어진 공원에서 2000년전의 갖가지 풍물들을 경험하느라 시민들은 바쁜 발걸음들이었다. 마침 여러 유치원들이 유아들을 데리고 나와 백제의상으로 갈아 입히고 주요 시설들을 보여주고 사진을 찍는 모습들도 이채로웠다.

.

.

한편, '한성백제문화제'는 백제의 문화와 역사를 체험하는 축제다. 구는 백제시대 679년의 역사 중 송파에 도읍을 두었던 한성도읍기가 493년으로 가장 길었고 해상강국으로서 최대 전성기를 누렸다는 점에 착안해 1994년부터 한성백제문화제를 진행했다.  

 

.

올림픽공원과 가까운 풍납백제문화공원에서는 오후 3시부터 혼불채화식, 7선녀 진혼무, 태권도 시범 공연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되었다. 또 저녁 7시부터는 개막선언, 주제공연, 창작무용 '천년의 미소' 공연, 초청가수 공연 등 행사가 순차적으로 진행되었다.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공동체가 함께한 무연고 장례 -부용구
서울역에서 도로를 건너면 높은 건물들 사이 여인숙과 쪽방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동네가 있습니다. 동자동쪽방촌은 주민들 스스로가 사랑방마을주민협동회를 조직하여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과 반찬 나눔, 의료서비스 등의 지원을 모색하며 이웃들끼리 나눔의 문화를 만들어왔습니다. 나눔과나눔과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며 거주민들 중 무연고자가 되어 돌아가시는 분이 있을 때 함께 장례를 치러왔습니다. 그러던 지난 3월 중순 SNS에서 동자동사랑방의 유○○ 이사장의 사망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지난 몇 년간 장례 등을 통해 뵈었던 이사장님의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는 소식을 들은 지 얼마 되지 않은 터라 사망소식은 황망하기만 했습니다. 연고자로 형제들이 있었지만 시신인수를 거부하는 상황이라 장례가 언제 확정될지 알 수 없어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었습니다. 사랑방 활동가들은 형제분들에게 여러 차례 전화를 걸었지만 연락이 닿지 않았습니다. 시간이 흘러 지난 4월 초 유 이사장의 장례일정이 확정되었고, 화장일에 앞서 동자동에서 추모제가 열렸습니다. 100여 명이 넘는 사람들이 추모식에 조문을 왔고, 각자의 추억들을 가지고 유 이사장을 애도했습니다. 유 이사장은 생전에 아픈 주민들을 병원으로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