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10 (화)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3.7℃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조금대구 27.1℃
  • 흐림울산 27.1℃
  • 맑음광주 26.4℃
  • 구름조금부산 26.1℃
  • 구름조금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6.9℃
  • 흐림강화 21.2℃
  • 구름조금보은 24.0℃
  • 구름조금금산 25.0℃
  • 구름조금강진군 25.3℃
  • 구름많음경주시 25.1℃
  • 구름조금거제 26.0℃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스마트헬스케어 연구소, 의료 패러다임 대응

이규성 소장 "스마트헬스케어를 기반으로 한 의료서비스로 국민 건강과 삶의 질 개선에 기여"

.

삼성서울병원은 6일 삼성서울병원 암병원에서 열린 '스마트헬스케어 연구소 개소 심포지엄'에서 미래의학연구원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의 출범을 알리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는 신경공학, 체외진단, 스마트헬스 등을 연구하는 의공학연구센터, 실용화를 기반으로 하는 질환별 AI 연구를 수행하는 AI연구센터, 의료 빅데이터 연구 플랫폼을 구축하고 운영하는 빅데이터연구센터 등으로 구성돼 있다.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 이규성 소장은 "삼성서울병원은 의료 패러다임의 변화에 대응하고자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를 출범했다"며 "바이오헬스 시장은 지난 2015년에 9조 달러에서 2020년에는 11조 5000달러로 커질 것이라는 예측이 있다. 이 예측에 따르면 바이오헬스 시장은 연평균 5.9%의 성장률이다. 이는 IT와 자동차보다 높은 성장률이다"고 말했다.

 

이 소장은 "4차산업 기술 의료와 접목이 이뤄지고 있다. 특히 5G가 우리나라에서 처음 상용화되면서 의료와 접목은 원활하게 진행 될 것으로 보인다"며 "앞으로는 VR과 AR도 중요하다. 이는 환자의 경험과 의학교육에 큰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빅데이터와 인공지능은 산업 주체를 확장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 소장은 "의료 패러다임은 치료와 진단 중심에서 예방 등 헬스케어 방향으로 점점 확장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은 의료 데이터 등이 한 병원에 머물지 않고, 기업 그리고 국가 안팎으로까지 연계를 모색하고 있다"며 "관련 규제도 굉장히 발전하고 있다. 우리나라도 AI 규제와 관련해 가이드라인이 나와 있고 이에 따른 제품이 출시된 상황이다"고 말했다.

 

그는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의 비전은 새로운 스마트헬스케어를 기반으로 의료서비스를 창출해 국민 건강과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기여하는 것이다"며 "연구소는 이를 통해 4차 산업 혁신 기술과 의료와의 융합연구를 통해 가치를 창출하려고 한다. 병원 안에 리서치 플랫폼을 운영하고 맞춤형 핵심 연구 환경을 구축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스마트헬스케어연구소 의공학연구센터는 의료기기 전주기 사업화도 지원할 예정이다. 의료기기 역할의 중요성이 커지는 만큼, 의료기기 개발업체들에 기술개발, 비임상 지원 임상, 인허가, 자문 등 플랫폼을 지원한다.

 

AI연구센터는 병원 내 AI 활성화를 추진하고 개발업체와 협력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삼성서울병원만의 경쟁력을 가지겠다는 것이 목표다. 빅데이터연구센터는 전주기 데이터의 가치 창출을 통해 연구를 지원하고 병원 내 데이터를 연계하는 것을 목표로 데이터베이스 표준화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배너

포토


우리가 추구해야 할 것은 행복이 아닌 '의미'
행복만큼 우리에게 착각과 환상을 불러 오는 말이 없다. 당신의 직업에서 행복을 목표로 하면 사실은 그 반대를 느끼는 일이 더 많게 될 것이라는 지혜로운 글이 있어서 소개한다. 이유는 행복이란 것이, 우리가 기대할 수 있는 영구적인 상태가 아니라 기분의 상태이기 때문이다. 늘 감정은 기복을 탄다. 나는 나의 일자리에서 행복한 상태를 기대하는데 고객은 소리를 지르고, 감정 고문을 하고, 동료는 게으름을 피우며 일을 나에게 밀어버리고, 관리자는 구체적인 제약을 모른 채로 채근만 하면 당신은 당신의 일에서 실망하고 낙담하고 급격하게 우울하게 되고, 당신이 실패한 삶을 살고 있다고 생각할 위험이 있다. 일을 하고서 받는 월급은 바로 이런 스트레스의 댓가이다. 만약 일하는 것이 행복한 상태만 유지된다면 그것은 엔터테인먼트(오락)이다. 당신은 노래방에, 찜질방에, 야구장에, 극장과 콘서트에 갈 때 돈을 낸다. 왜? 스트레스 없이 즐겁기만 한 경험을 위해 돈을 내는 것이다. 일자리는 그렇지 않다. 스트레스가 있고 행복하지 않을 감정의 고통을 견뎌내야 하기 때문에 직장은 당신에게 돈을 준다. 회사가 아주 힘들게 벌어온 돈을 당신에게 주는 이유다. 일(직장)에서 그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