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04 (금)

  • -동두천 13.2℃
  • -강릉 17.8℃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9℃
  • 맑음대구 18.1℃
  • 맑음울산 17.5℃
  • 맑음광주 14.6℃
  • 맑음부산 16.1℃
  • -고창 13.2℃
  • 맑음제주 16.2℃
  • -강화 11.3℃
  • -보은 13.5℃
  • -금산 13.2℃
  • -강진군 11.0℃
  • -경주시 16.0℃
  • -거제 16.2℃
기상청 제공

포스코건설, 중남미에서 ‘글로벌 하모니’ 사회공헌활동

.
포스코건설(사장 한찬건)은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문화산업교류재단과 지난 11일부터 19일까지 파나마(Republic of Panama) 파나마시티에서 한류 전파와 양국 문화교류활동인 ‘글로벌 하모니(Global Harmony)’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고 23일 밝혔다. 포스코건설이 파나마 콜론 지역에 시공 중인 콜론 (Colon)복합화력발전소 및 콜론(Colon) LNG Facility 현장 인근에서 열린 이번 사회공헌활동에는 포스코건설 대학생봉사단인 해피빌더 23명과 파나마 현지 대학생 중 한국팬연합회(KFP : Korea Fans Panama) 소속 봉사단원 17명이 참여했다. 이들은 △한국문화 교육 △멀티미디어 기자재 기증 △양국 문화교류축제 등 다채로운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한국문화 교육’은 국립 파나마예술고등학교 학생 120여명을 대상으로 K-POP 노래와 댄스, 소고 춤, 한국 전통공예품 만들기 및 UCC제작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쉽고 재미있게 한국 문화를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또 한국 문화를 널리 알리고 멀티미디어 교육 여건을 한 단계 향상시키기 위해 국립 파나마예술고등학교에 15대의 컴퓨터와 한국 드라마와 영화, K-POP 등 한류문화 콘텐츠가 담긴 영상물을 기증했다. 특히 이번 사회공헌활동의 하이라이트인 ‘코리아-파나마 하모니 페스티벌 (Korea-Poland Harmony Festival)’은 한국과 파나마의 아름다운 문화어울림 이라는 주제로 지난 19일 파나마시티 윈담 공연장에서 양국의 문화교류 축제로 개최했다.

김진우 포스코건설 대학생봉사단원은 “중남미 파나마에서 한류문화 전파 활동에 참여할 수 있어 보람 있었다”며 “파나마 시민들과도 문화 화합의 장을 함께 할 수 있어 행복했다”고 말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해외사업이 진행 중인 미얀마와 필리핀에서도 의료봉사활동과 양국 문화이해 증진을 위한 문화교류 축제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출처 : 건설경제]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