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27.3℃
  • 흐림서울 26.1℃
  • 대전 23.8℃
  • 대구 23.2℃
  • 울산 26.1℃
  • 천둥번개광주 23.6℃
  • 박무부산 26.9℃
  • 흐림고창 24.5℃
  • 흐림제주 31.6℃
  • 흐림강화 25.7℃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6.0℃
  • 흐림경주시 23.4℃
  • 흐림거제 27.1℃
기상청 제공

이집트 유적에서 3000년전 목관 30개 발견

어린이 미라도 발견, 천의 채색 선명, 도굴 방지로 숨긴 듯

최근 이집트 나일강에서 발견된 목관들은 3000년 전에 제작됐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이집트 유물부는 19일(현지시간) 16일 룩소르 남부 나일강 서쪽에 있는 소도시 아사시프 네트로폴리스에서 발견된 목관 20개와 추가로 발견된 목관 10개를 언론에 공개했다.

 

 

모스타파 와지리 이집트 문화재위원회의 사무총장은 이날 공개회에서"발견된 목관 중 18개가 12개 위에 매장되어 있었다"라며 "기원전 945-715년 고대 제22왕조 당시 한 제사장이 자기 가문의 남성들, 여성들, 아이들의 목관이 도굴 당할까 봐 걱정돼 목관들을 모아서 이곳에 숨겼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칼레드 엘 아나니 유물부 장관은 "목관들에는 성인 남성 23명, 성인 여성 5명, 어린이 2명의 미라가 있었다"라며 "이 관들의 채색은 특히 잘 보존되어 있어 최근 발굴 중 가장 중요한 발굴"이라고 덧붙였다.

 

 

발견된 목관 중 남녀 목관 1개씩이 공개됐다. 관 속 남녀 미라들의 얼굴부터 몸을 싸고 있는 천의 보존 상태는 매우 양호했다. 와지리 사무총장은 "미라의 성별은 손 모양으로 구분할 수 있다"라며 "남자 손은 접혀있지만, 여자 손은 벌려 있다”고 설명했다.

 

이집트 유물부가 19일(현지시간) 룩소르에서 최근 발견된 목관 30개를 언론에 공개하고 있다. 모스타파 와지리 이집트 문화재위원회 사무총장은 이날 공개 회에서 "발견된 목관 중 18개가 12개 위에 매장되어 있었다"라며 "기원전 945-715년 고대 제22왕조 당시 한 제사장이 자기 가문의 남성들, 여성들, 아이들의 목관이 도굴 당할까 봐 걱정돼 목관들을 모아서 이곳에 숨겼던 것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

유물부는 중왕국, 신왕국, 말기왕조에 조성된 이 지역 고분군의 발굴을 계속 진행하고 발견된 목관들은 11월 대이집트박물관으로 옮길 예정이다. 카이로에 현재 건설 중인 대이집트박물관은 내년 개관한다.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코로나19, 50+세대에게는 힘이 있다
인생만사 해석이 중요하다 우리들은 평소 나이를 의식하며 살아가지 않는다. 나이를 생각하고 뒤돌아볼 여유조차 없을 정도로 치열하게 앞만 보고 살아 왔다. 아직도 한참 때이고 무엇이든 마음만 먹으면 할 수 있을 것이라는 자신감으로 무장하고 살아왔다.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눈이 침침해서 글씨가 보이지 않고 주변의 시선이 의식되고 뒤처지는 느낌을 받기 시작했을 수 있다. 주변 사람들과의 관계 등으로 인해 중년 그리고 장년이라는 우리들의 나이가 ‘벌써 이렇게 되었나’라며 놀랄 수도 있다. 하지만 중장년이 되어 심리적으로 신체적으로 지치고 심한 압박을 경험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우리 자신을 챙기고 돌볼만한 여유는 여전히 없다. 오히려 고용은 점점 불안정해지고 자녀들의 독립 시기는 점점 늦어지고 수명은 점점 늘어서 필요한 노후자금은 더욱 늘어나고 지금 상태에서 버티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힘든데 앞으로 더 나빠질 것이라는 예측들은 계속 쏟아지고 있다. 설상가상으로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가정, 직장, 학교, 지역사회를 포함하여 전 세계적으로 이동과 교류가 제한되어 사회가 온통 불안과 우울, 침체로 가득 차 있는 상태이다. 앞으로 어떻게 될지 예측을 할 수 없는 불확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