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5 (수)

  • 맑음동두천 27.0℃
  • 흐림강릉 21.5℃
  • 맑음서울 26.8℃
  • 구름많음대전 23.4℃
  • 흐림대구 21.0℃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1.5℃
  • 부산 19.5℃
  • 흐림고창 20.5℃
  • 흐림제주 24.6℃
  • 맑음강화 26.4℃
  • 흐림보은 23.4℃
  • 흐림금산 21.7℃
  • 흐림강진군 22.5℃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19.1℃
기상청 제공

WEBF2019

'SENDEX'와 'WEBF' 동시개최 진행 순조

11월6일~8일,킨텍스 제1전시장/ 홍보성 보도기사 & 우수출품인증서 수여/

.

'SENDEX(시니어복지박람회)2019'와 'WEBF(세계엔딩산업박람회)2019' 2개 박람회 동시개최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 11월 6일(수)부터 8일(금)까지 3일간 KINTEX 제1전시장 3홀에서 동시에 개최되는 금번 박람회는 고령사회 키워드의 전반적인 항목이 포함된 각종 제품과 서비스들이 선보일 예정인데 '시니어 웰빙'과 '엔딩라이프 웰다잉'이 현장에서도 윈윈하는 가운데 관람객들의 호응과 출전 기업들의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특히 시니어 세대가 웰다잉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는 관계로 관람객의  상호공유도 의미가 배가되고 있다. 

 

박람회 주최기관은 국내 최고 권위 '한국사회복지협의회(회장 서상목 前 복지부 장관)', 글로벌 전시기업 'KINTEX(대표 임창렬)', 경제권위지 '한국경제(대표 하영춘)' 가 공동으로 주최하며 주관은 국내 사회복지 관련 우수 기관기업들이 망라되어 있다.

 

 

'SENDEX2019'는 글로벌 전시기업으로서 해외 바이어 초청과 국제무역 거래 성사를 위해 해외 CEO들을 대거 초빙하여 전시현장에서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부대행사로는 유통구매 상담회, 해외바이어 초청 상담회, 시니어 일자리 박람회, 시니어 라이프 관련 각종 세미나 등이 예정되어 있다. 

또 국내 상,장례 권위자의 장례행사 이벤트도 준비되고있다.

 

특히 WEBF(세계엔딩산업박람회) 실행위원회를 주도적으로운영할 하늘문화신문과 사회공헌저널(대표김동원) 양대 언론지는 제휴업체 '이노벤컨텐츠'와 협력하여 참가기업들의 홍보성 보도자료 배포와 온라인엑스포 개념의 비즈니스컨설팅 분야를 도울 예정이다.  또 기업 브랜드 파워 제고를 돕기 위해 주최기관 명의로 '우수출품 인증서' 수여 이벤트를 준비중이다.

 

참가 신청은 SENDEX 사무국(031-995-8741/ 8048)에 직접 문의하면 되며 WEBF 참가 희망 기업은 WEBF 실행위원회(02-6414-3651)에 문의하여 상세하게 안내 받을 수 있다.

.


 

#SENDEX #WEBF #세계엔딩산업박람회 #킨텍스 #시니어.웰엔딩산업박람회  #우수출품인증서 #홍보성보도자료 #비즈니스컨설팅 #창업 #창업컨설팅 #이노벤컨텐츠 #이노벤콘텐츠 #사회공헌저널 #하늘문화신문 #SNS작업 #카피라이팅 #네이밍 #브랜드창출 #스타트업  #스타트업 #언론홍보 #1인기업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코로나 이후의 세계 -김진홍
지금 내가 읽고 있는 신간 서적이 있습니다. 『코로나 이후의 세계』란 책입니다. 세계 1위의 미래학자로 인정받고 있는 제이슨 솅커가 쓰고 박성현 번역으로 미디어숲에서 출간한 책입니다. 코로나19, 중국폐렴으로 온 세계가 몸살에 몸살을 앓고 있는 때에 코로나 이후의 세계가 어떻게 변할 것이며 그 변화에 어떻게 적응하여야 할 것인가를 깊이 있게 분석하고 있는 책입니다. 우리나라처럼 별반 자원이 없는 처지에 코로나 같은 강풍에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에 대한 대답은 겨레의 사활을 좌우하는 문제입니다. 그러기에 관민상하가 연대하여 지혜롭게 대처하여 나가야 합니다. 우리는 이런 위기를 오히려 기회로 삼을 수 있는 슬기로움을 발휘하여야 합니다. 코로나 사태가 가져오는 부정적인 폐해에 대하여는 새삼스레 논할 필요가 없을 것입니다. 나는 이번 사태가 가져오는 긍정적인 면을 생각하고 싶습니다. 첫 번째는 이번 사태로 인류가 많이 겸손하여지고 있습니다. 큰 나라도 작은 나라도 힘센 나라도 힘없는 나라도 자신들의 한계를 느끼고 많이 겸손해졌습니다. 두 번째는 모두가 가정적이 되고 가족의 소중함을 피부로 느끼게 된 점입니다. 코로나19로 인하여 술자리도 줄어들고 모임들도 취소되면서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